SK하이닉스는 30일 오후 이사회를 열고, 곽노정 사장을 각자대표이사로 신규 선임했다. 이로써 SK하이닉스는 기존 박정호 부회장-이석희 사장 체제에서 박정호 부회장-곽노정 사장 각자대표이사 체제로 바뀌었다.

SK하이닉스 측은 “곽 사장은 1994년 엔지니어로 입사한 이래 반도체 제조와 기술 관련 여러 사업에서 탄탄한 경력을 쌓아온 전문가”라며 “최근 중요성이 커진 안전 업무와 함께 전사 개발, 제조 등 기술 전분야를 통합적으로 이끌어갈 적임자로서 곽 사장을 각자대표이사에 선임하기로 이사회에서 뜻을 모은 것”이라고 밝혔다.

기존 각자대표이사였던 이석희 사장은 미국 인텔 낸드사업 인수 후 출범한 자회사인 솔리다임(Solidigm)의 의장을 맡아 미국 내 경영활동에 전념하기로 했다. 이 사장은 솔리다임의 PMI(Post Merger Integration, 인수 후 통합) 작업과 함께 낸드 사업의 글로벌 확장, 미주 R&D 센터 설립 등 ‘인사이드 아메리카’ 전략을 진두지휘하게 된다. [끝]

 

<곽노정 신임 각자대표이사 프로필>

곽노정(郭魯正) / 1965 년생 image002
SK하이닉스 각자대표이사 사장

 <학력>

기간 내용
1984~1989 고려대 재료공학 학사
1989~1991 고려대 재료공학 석사
1991~1994 고려대 재료공학 박사

<주요 경력>

기간 내용
1994~ 현대전자(SK하이닉스 전신) 입사
2009~ SK하이닉스 DRAM 공정3 팀장
2013~ SK하이닉스 미래기술연구원 상무
2017~ SK하이닉스 청주 FAB 담당 전무
2019~ SK하이닉스 제조/기술 담당 부사장
2021.12~ SK하이닉스 안전개발제조총괄 사장
2022.3.30~ SK하이닉스 각자대표이사 사장

 

 

 

 

 

미디어라이브러리

SK하이닉스의 다채로운 이미지와 영상을 소개합니다

반도체 포토

SK하이닉스 뉴스룸을 구독하세요

언론인이신가요?

SK하이닉스가 전하는 산업 및 비즈니스 트렌드, 그리고 함께하는 세상의 다양한 이야기를 전합니다

SK하이닉스의 새로운 소식을 가장 빠르게 제공합니다

구독자이신가요?

SK하이닉스가 발행하는 최신 뉴스와 보도자료를 이메일로 전해드립니다
희망하는 알람 일정을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