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퀄컴 최고경영진과 회동, 광범위한 사업협력 방안 논의

· “국경과 산업을 초월해 글로벌 빅테크들과의 협력 계속할 것”

SK하이닉스는 박정호 대표이사 부회장이 4(미국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CES  2023 개막을 하루 앞두고 퀄컴(Qualcomm) 크리스티아노 아몬(Cristiano Amon) CEO와 만나 양사간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회사 측에 따르면, 박 부회장은 아몬 CEO와 반도체와 관련된 미래산업 전반에 대한 이야기를 폭넓게 나누었다. 이 자리에는 SK하이닉스 곽노정 사장 등 양사 경영진도 함께 했다.

스마트폰용 AP(Application Processor) 세계 1위인 퀄컴은 최근 차량용 반도체, IoT 등으로 사업 범위를 확대하고 있다.

SK하이닉스는 “퀄컴이 사업영역을 확대하는 흐름에 맞춰 최고 경영진간 회동이 이루어진 데 의미를 둔다”며 “이를 기점으로 당사가 세계 최고 수준 경쟁력을 확보하고 있는 메모리 솔루션을 공급하는 등 글로벌 협력이 한층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박 부회장은 “국경과 산업을 초월해 글로벌 빅테크들과의 협력을 계속하겠다”며 “앞으로 시장을 이끌어가는 유수 기업들과 다방면에서 기술 기반 미래 성장동력을 발굴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 []

사진 1
SK하이닉스 박정호 부회장(오른쪽)4(미국시간) CES 2023이 열리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퀄컴 크리스티아노 아몬(Cristiano Amon) CEO(왼쪽)와 만나 양사간 협력 강화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사진 2
SK하이닉스 박정호 부회장(오른쪽 열 중앙)과 퀄컴 크리스티아노 아몬 CEO(왼쪽 열 중앙)를 비롯한 양사 경영진이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23을 하루 앞둔 4(미국시간) 만나 양사간 협력 강화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SK 부산세계박람회 로고문구-01(상하여백 확장)0907

SK하이닉스의 다채로운 이미지와 영상을 소개합니다

반도체 포토

미디어라이브러리

SK하이닉스 뉴스룸을 구독하세요

SK하이닉스가 전하는 산업 및 비즈니스 트렌드, 그리고 함께하는 세상의 다양한 이야기를 전합니다

SK하이닉스의 새로운 소식을 가장 빠르게 제공합니다

SK하이닉스가 발행하는 최신 뉴스와 보도자료를 이메일로 전해드립니다
희망하는 알람 일정을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