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도체 기업들과 함께 환경 이슈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환경 경쟁력을 강화하는 반도체 관련 기업 친환경 연합 ‘ECO Alliance’ (이하 에코얼라이언스*) 회원사 17개 기업은 재생에너지를 적극 사용하여 탄소중립에 기여하겠음을 11일 국내 최초로 공동 선언했다.

이는 개별 기업의 노력만으로 재생에너지 사용이라는 도전적인 목표를 달성하기 어려운 상황에서 ‘에코얼라이언스’라는 강력한 네트워크를 통해 뜻을 하나로 모아 공동 선언함으로써 친환경 반도체 생태계를 만들어가며 글로벌 기업 등 이해관계자의 잠재적 요구에 선제적으로 함께 대응했다는 것에 의미가 크다.

* 에코얼라이언스 : 개별 기업이 해결하기 힘든 환경 문제를 함께 협력하여 해결해 나가기 위해 SK하이닉스를 필두로 2019년 30개 회원사로 출범, 현재 44개 회원사로 성장. 세계적인 친환경 트렌드에 맞춰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실천하고 탄소 중립 요구에 선제 대응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에코얼라이언스, 국내 최초 재생에너지 사용 공동 선언

에코얼라이언스 17개 회원사는 오늘 (11일) 적극적으로 재생에너지를 사용해 탄소 중립에 기여하겠다고 공동 선언했다.

02_2 221111_에코얼라이언스_수정(2)

 

이와 함께 에코얼라이언스는 재생에너지 사용을 장려하고자 한국에너지공단에서 주관하는 ‘녹색프리미엄 재생에너지 설치지원사업’*을 회원사에게 소개하고 참여를 지원했다. 특히 올해는 회원사 중 미코세라믹스와 코미코가 참여해 재생에너지 발전 시설 증설 비용을 정부로부터 지원받아 각 사업장에서 재생에너지를 발전할 수 있게 됐다.

* 녹색프리미엄 재생에너지 설치지원사업 : 녹색프리미엄을 납부하는 기업의 협력사들을 대상으로 정부에서 최대 70%를 지원해주는 재생에너지 발전설비 설치지원사업

이번 에코얼라이언스의 재생에너지 사용 공동 선언은 현재 기업 트렌드인 RE100* 등 친환경 경영 트렌드와 결을 같이한다는데 더 큰 의미를 두고 있다.

* RE100: 2050년까지 사용 전력의 100%를 태양광, 풍력 등 재생에너지로만 충당하겠다는 다국적 기업들의 자발적인 약속으로 2014년 영국의 비영리단체인 기후그룹(The Climate Group)과 탄소공개프로젝트(Carbon Disclosure Project)가 처음 제시하였다. 연간 100GWh 이상 사용하는 전력 다소비 기업이 대상으로 2021년 말 기준으로 SK하이닉스를 포함한 애플, TSMC, 인텔 등 350여 개 글로벌 기업이 참여하고 있다.

특히 반도체 제조 산업은 탄소를 직접적으로 배출하지는 않으나 간접 배출량이 다소 높은 편이다. 이에 따라 반도체 생태계에도 재생에너지 사용을 통해 온실가스를 감축해야 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며 이를 실천하기 위해 이번 재생에너지 사용 공동 선언과 같은 에코얼라이언스만의 다양한 방법으로 대응하고 있다.

에코얼라이언스 운영을 담당하고 있는 SV추진담당 박철범 부사장은 “글로벌 국가와 기업들의 탄소중립 목표는 이제 막을 수 없는 큰 흐름이다”고 말하며, “이번 재생에너지 사용 공동 선언은 이러한 흐름에 선제적 대응이라는 점에서 그 의미가 크고, 공동 선언한 17개의 회원사가 잘 추진할 수 있도록 얼라이언스 차원에서 적극 지원할 것” 이라며 앞서나가는 친환경 경영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친환경 반도체 생태계의 길을 위해 함께 더 멀리 가는 에코얼라이언스의 로드맵

이처럼 이번 17개 회원사의 공동 선언이 있기까지 에코얼라이언스는 세계적인 친환경 트렌드에 맞춰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실천하고 탄소 중립 요구에 선제 대응하기 위해 2019년 조직됐다. 에코얼라이언스는 출범 당시인 2019년 30개 회원사로 시작하여, 이후 환경 이슈에 대한 정보 공유 만남을 통해 44개 회원사로 성장했다.

에코얼라이언스는 ▲재생에너지 사용 및 에너지 저감 ▲온실가스 감축 ▲폐기물 감축을 목표로 수립하고 이를 달성하기 위해 회원사를 ▲ECO Starter ▲ECO Planner ▲ECO Challenger ▲ECO Leader로 세분화하여 각 등급에 맞는 실천 방안을 이행해 목표를 이루어 나가겠다는 계획이다.

221110_에코얼라이언스_목표및로드맵

이 계획이 성공적으로 달성될 수 있도록 에코얼라이언스는 다양한 정보 공유 모임과 함께 금융지원 분야에서는 ▲ESG펀드 운영을 통한 융자 지원 ▲‘녹색프리미엄 재생에너지 설치지원사업’ 등 국가 지원 사업을 지원하고, 교육지원 분야에서는 ▲환경 법규/제도 관련 전문가와 실무자 소통 전용 공간 ‘ECO SOS’ 채널 운영 ▲환경 주제 경영진 세미나 개최 ▲소모임 및 뉴스레터 등 회원사가 필요로 하는 것에 물심양면 도움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다.

이 외에도 SK하이닉스는 공급망의 온실가스 배출량 관리를 위해 CDP 공급망(Supply Chain)* 프로그램에 올해 가입하였으며,  CDP 공급망 프로그램을 함께 수행하는 에코얼라이언스 회원사와 원부자재 구매 기준 상위 배출 협력사가 CDP 공급망 프로그램을 잘 이행 하도록 지원하고 있다.

* CDP 공급망(Supply Chain): Carbon Disclosure Project Supply Chain의 준말. 영국의 비영리 기구 탄소 정보 공개 프로젝트 CDP에서 주관하는 여러가지 프로그램(Water, Forest, Climate 등) 중 하나로, 공급망 프로그램 가입을 주도한 모 기업과 모 기업이 선정한 협력(공급)사가 함께 온실가스 배출량 정보를 외부에 공개하여 글로벌 기업과 금융기관에게 기후변화 관련된 의사결정을 하는 데 도움을 주는 것이 목적이다.
SK 부산세계박람회 로고문구-01(상하여백 확장)0907
02_2 03

미디어라이브러리

SK하이닉스의 다채로운 이미지와 영상을 소개합니다

반도체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