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TECHNOLOGY/반도체

SK하이닉스, 소비자용 SSD ‘Gold P31’, ‘Gold S31’ 국내 상륙

2021.01.18
 

SK하이닉스가 소비자용 SSD(Solid State Drive) 제품 ‘Gold P31’‘Gold S31’18일 국내 시장에 정식 출시한다. 이 제품들은 2019년에 미국 시장에 먼저 선보이고 호평을 받은 슈퍼 코어(Super-core) SSD 시리즈. 전 세계 ICT 기업들의 신뢰를 받는 SK하이닉스가 직접 보증하는 우수한 품질의 자체 낸드플래시, 컨트롤러, 펌웨어, D램으로 구성된 제품인 만큼 소비자들은 더욱 믿고 사용할 수 있다.

 

SK하이닉스 솔루션 기술력의 정수 담긴 ‘Gold P31’ & ‘Gold S31’

▲ Gold P31

Gold P31PCIe NVMe 인터페이스 방식의 고성능 SSD 제품으로, 최고 수준의 성능과 낮은 전력 소모를 통해 소비자들의 높아진 SSD 선택 기준을 충족시켜줄 제품이다. PCIe 3세대 제품군 중 최고 수준인 순차 읽기(Sequential Read) 3,500MB/s, 순차 쓰기(Sequential Write) 3,200MB/s의 처리속도를 자랑하며, 전력 효율성 역시 와트(Watt) MB/s 기준 426으로 동종 제품 대비 약 236% 더 효율적이다.

특히, Gold P31SK하이닉스가 세계 최초로 개발한 128 낸드플래시와 함께 독자적인 ‘HYPERWRITE 기술’(하단 Q4 참고)이 탑재돼 하드코어 게이머, 크리에이터 등 빠른 속도와 안정성을 추구하는 소비자들에게 최적의 솔루션을 제공한다. 용량은 1TB(테라바이트) 500GB(기가바이트) 두 가지 종류로 출시된다.   

▲ Gold S31

함께 출시된 SATA 인터페이스 방식의 Gold S31은 범용 제품으로 1TB, 500GB, 250GB 세 가지 용량으로 판매한다. 순차 읽기 560MB/s, 순차 쓰기 525MB/s의 처리 속도를 구현하며 온라인 학습화상 회의 등 다양한 활동을 할 때 끊김 없이 안정적 성능을 제공하는 제품이다.

두 제품 모두 미국 현지 소비자들의 높은 리뷰 평점을 기록하고 있으며, 해외 테크 전문 매체가 주관하는 어워드를 수상하는 등 우수한 성능이 입증되었다.  

SK하이닉스 이상래 마케팅담당은 전 세계 주요 PC 업체들로부터 성능과 품질을 인정받아 온 SK하이닉스 SSD가 국내 소비자들에게 혁신적인 컴퓨팅 환경을 선사할 수 있을 것이라며 국내 시장 진출의 의미를 설명했다.

소비자들은 온라인 쇼핑몰에서 이 제품들을 만나볼 수 있으며, 출시기념 기획전을 통해 할인 혜택도 제공받을 수 있다. 정품은 ‘SK하이닉스 공식대리점’ 인증 문구가 있는 곳에서만 구입 가능하다.

Q1. Gold P31의 인터페이스는 PCle NVMe이고 Gold S31의 인터페이스는 SATA이다. 둘의 차이점은 무엇인가?

SATA(Serial ATA)1) PCIe(PCI Express)2)는 저장장치를 물리적으로 연결할 때 사용하는 인터페이스 규격이다. 이 둘은 연결되는 커넥터(Connector)에서 큰 차이를 보인다. SATA는 저장장치를 케이블을 통해 연결하는 방식으로, 과거 하드디스크 규격에 최적화돼 최대 속도가 제한적이다. 반면 PCIe는 저장장치를 메인보드에 직접 꽂는 슬롯 형태의 연결 방식으로 SSD의 속도를 최대한으로 구현할 수 있는 장점을 갖고 있다.

1) PC 개발 초기부터 써온 병렬 ATA(Parallel AT Attachment, PATA) 방식의 인터페이스를 대체하기 위해 병렬 구조를 직렬 구조로 바꾼 직렬 ATA. 이때 ATA는 PC와 AT 호환을 위해 사용하는 하드디스크 인터페이스 중 하나인 IDE(Integrated Development Environment, 소프트웨어 개발용 통합개발환경)를 미국표준협회에서 표준화한 것을 의미한다.

2) 메인보드에 그래픽카드, 사운드카드 등 주변 장치나 기타 구성요소를 바로 연결하기 위해 새롭게 고안된 인터페이스 규격

NVMe(Non-Volatile Memory Express) PCle 인터페이스로 연결된 통신 프로토콜3) 규격을 의미하는데, 기존 AHCI(Advanced Host Controller Interface) 규격 대비 최대 6 이상의 속도를 있어 초고속, 대용량 데이터 처리에 적합하다.

3) 통신 시스템이 데이터를 교환하기 위해 사용하는 장치

SK하이닉스는 PCIe SATA 인터페이스 사용자 모두에게 최적의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PCIe NVMe 방식의 Gold P31, SATA 방식의 Gold S31을 동시에 출시했다. 처리 속도가 빠른 Gold P31 3D 그래픽 디자이너, 크리에이터, 하드코어 게이머 등 고부하 작업자에게 적합하다. 처리 속도보다는 경제성 등 다른 요소도 함께 고려해야 하는 일상환경에서는 범용 제품인 Gold S31이 더 적합하다. , SSD를 장착하는 슬롯은 PC 규격에 따라 차이가 있기 때문에 본인이 사용 중인 PC의 규격을 확인한 후 적합한 제품을 선택해 사용하면 된다.

Q2. Gold P31 PCle NVMe 3세대다. 기존 1, 2세대와 어떤 점이 다른가?

PCle는 세대별로 최대 전송 속도에서 차이를 보인다. 1세대는 레인(Lane, 대역폭과 직결되는 배선)당 최대 250MB/s, 2세대는 최대 500MB/s, 3세대는 최대 984.6MB/s의 전송 속도를 지원한다. Gold P31 PCIe NVMe 3세대로 지원하는 레인의 수가 4개로, 이론상 약 3.9GB/s의 최대 전송 속도에 도달할 수 있다.

Q3. SSD 내에서 컨트롤러와 펌웨어의 역할은 무엇인가?

컨트롤러는 낸드플래시 칩(Chip)을 제어해 데이터를 어디에 쓰고 읽을지 결정하는 SoC(System on Chip) 형태의 반도체다. 이는 이상 작동이나 불량 섹터를 막아주며 셀 사이의 간섭현상을 줄여주는 신호처리 기능을 수행한다. 컨트롤러는 SSD뿐만 아니라, eMMC(Embedded MultiMedia Card) UFS(Universal Flash Storage)와 같은 다른 낸드플래시 솔루션 제품에도 탑재된다. 펌웨어는 이러한 컨트롤러를 제어하는 소프트웨어의 역할을 한다.

이처럼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가 결합한 낸드플래시 솔루션의 경쟁력은 컨트롤러와 펌웨어에 달려있다. 동일한 낸드플래시를 사용해도 컨트롤러와 펌웨어에 따라서 성능에 차이가 발생할 수 있다.

SK하이닉스는 낸드플래시 솔루션 경쟁력 확보를 위해 2012년부터 컨트롤러 및 펌웨어 업체를 인수하며 기술력을 내재화했다. 독자적으로 개발한 컨트롤러와 펌웨어를 탑재한 서버용 SSD 제품을 출하했고, 지난해에는 128 4D 낸드플래시와 자체 컨트롤러 및 펌웨어를 결합한 eSSD(Enterprise SSD, 기업용 SSD) 라인업도 공개했다.(관련기사:SK하이닉스, 저전력 NVMe PCIe Gen4 Enterprise SSDs 샘플 출하)

Q4. Gold P31에는 SK하이닉스의 독자적인 기술인 ‘HYPERWRITE’가 활용됐는데, 이는 무엇인가?

HYPERWRITESSD 내부에 SK 하이닉스의 SLC(Single Level Cell)4) 버퍼 메모리를 탑재해 빠른 순차 읽기 속도를 구현한 기술이다.

4) SLC(Single Level Cell)는 낸드플래시 셀 하나에 1비트를 저장하는 기술로, 이후에 개발된 MLC(Multi Level Cell, 셀 하나에 2비트 저장), TLC(Triple Level Cell, 셀 하나에 3비트 저장), QLC(Quadruple Level Cell, 셀 하나에 4비트 저장)에 비해 데이터 저장 능력은 떨어지지만, 속도는 가장 빠르다.

HYPERWRITESLC 모드로 사용자의 데이터를 빠르게 처리한 뒤, SSD 제품이 동작을 멈추고 있을 때 해당 데이터를 TLC 영역에 저장하는 기술이다. 이로 인해 소비자가 체감하는 성능을 향상시킬 수 있다.